인천시 '치안 한류' 스마트 치안도시 구축
상태바
인천시 '치안 한류' 스마트 치안도시 구축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10.21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최초 '국제치안산업박람회' 개최

대한민국 최초의 국제치안산업박람회가 23일까지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한다.

인천시와 경찰청이 공동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와 메쎄이상이 주관하는 제1회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는 140개 기업 및 기관의 434부스가 관람객을 맞이한다. <사진=인천시>


 
인천시와 경찰청이 공동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와 메쎄이상이 주관하는 제1회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는 140개 기업 및 기관의 434부스가 관람객을 맞이한다.

우리나라 치안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담은 이번 전시회는 4차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스마트 치안과 치안한류를 주제로 실제 경찰에서 사용하는 제품과 첨단 기술들을 한자리에서 선보였다.

제74회 경찰의 날 기념식과 연계해 개최된 본 박람회 개막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허종식 균형발전정무부시장, 민갑룡 경찰청장 등 주요인사가 참가해 우리나라 첨단치안산업 현장을 둘러보았다.

21일부터 3일동안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리는 이번 박람회 전시관은 경찰기동장비·드론관, 경찰 정보통신기술(ICT)관, 범죄예방 장비·시스템관, 범죄수사·감식장비관, 교통장비·시스템 및 정책홍보관으로 구성돼 있다.

또한 해외바이어 수출상담회는 인천KOTRA지원단의 지원하에 중국·필리핀·태국·인도네시아·베트남 등 7개국의 해외 바이어를 초청해 참가 기업들과 1:1 매칭을 통해 해외시장 판로개척의 기회를 제공했다.

아울러 국제CSI컨퍼런스를 비롯해 치안과학기술연구포럼, 사이버안전학술세미나, 셉테드학회세미나,  한국방범기술산업협회세미나,  한국경찰법학회세미나, 2019 스마트치안융합 국제컨퍼런스 등 국제치안산업의 트렌드와 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다양한 세미나가 마련돼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밖에 일반참관객을 위한 부대행사로 경찰 제복소개 및 포토존, 순찰차 시뮬레이터, 3D몽타주 프로그램 및 몽타주 체험기, 20년 보급할 신형 경찰 신체 보호장비 소개 및 착용, 교통안전 VR시뮬레이터 체험 등 20여 개의 체험행사를 구성해 치안·안전문화 확산을 도모할 뿐만 아니라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허종식 부시장은 “이번 치안산업박람회 개최를 통해 인천이 글로벌 치안도시로 재인식되는 기회가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송도컨벤시아는 국제행사 최적의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는 만큼 본 전시회가 글로벌 치안 전문전시회로 지속 성장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