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시흥시, 악취민원 등 공동대응 ‘한목소리’
상태바
연수구-시흥시, 악취민원 등 공동대응 ‘한목소리’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10.17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변도시와 환경대응협의체 구성 논의‥환경개선기금으로 대기질 개선

연수구가 시흥시를 비롯한 주변 인접 도시들과 함께 환경대응협의체 구성을 추진하는 등 악취 문제에 적극적으로 공동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16일 시흥시청을 방문해 임병택 시흥시장과 악취문제 개선 등 지역의 환경현안들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깊이 있는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남석 연수구청장은 16일 시흥시청을 방문해 임병택 시흥시장과 악취문제 개선 등 지역의 환경현안들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깊이 있는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소래습지를 사이에 두고 환경적으로 밀접한 관계에 있는 연수구와 시흥시는 이날 악취문제와 습지생태도시 활성화 방안을 함께 고민하는 등 환경문제를 비롯한 지역 현안들을 서로 공유했다. <사진=인천 연수구>

또 환경개선기금이 지역 내 대기질 개선에 적극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환경부와 수자원공사의 협조를 이끌어 내는데 주변 도시들과 함께 노력해 나간다는 입장이다.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16일 시흥시청을 방문해 임병택 시흥시장과 악취문제 개선 등 지역의 환경현안들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깊이 있는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소래습지를 사이에 두고 환경적으로 밀접한 관계에 있는 연수구와 시흥시는 이날 악취문제와 습지생태도시 활성화 방안을 함께 고민하는 등 환경문제를 비롯한 지역 현안들을 서로 공유했다.

고 청장은 이 자리에서 최근 송도지역 악취 문제의 심각성을 전달하고 연수구와 시흥시 뿐만 아니라 인접 지역까지를 포함한 환경대응 협의체를 구성 추진하는 등 환경 피해 대응방안을 공유해 나가자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또 시흥시 악취관리센터를 방문해 시흥시의 악취개선사업 현황과 대응시스템을 둘러보고, 시화산단 악취유발 사업장을 방문해 악취 관리현장을 확인하고 철저한 관리운영을 당부했다. 

현재 시흥시 시화산단에는 목재 종이업을 비롯해 기계, 전기 전자, 철강, 석유화학, 섬유의복 등 1만1천732개 사업체가 가동 중이다.

고 청장은 조만간 남동구청장 등과도 만나 남동공단 악성사업장 관리와 시설개선기금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인천시에 공동으로 건의하는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환경문제는 어느 한 지역만의 문제는 아니다”며 “주변지역이 함께 협력하고 노력해 더 깨끗한 환경을 서로 공유해 나가도록 서로 협력해 나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