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 주한미8군지원단 노후화 경로당 창고 수리 '구슬땀'
상태바
동두천 주한미8군지원단 노후화 경로당 창고 수리 '구슬땀'
  • 한성대 기자
  • 승인 2019.10.14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한미8군지원단(회장 권정규)은 지난 10일 노후화 된 황매경로당 창고 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

주한미8군지원단은 지난 10일 비가 들이치는 창고에 처마를 설치하고 외벽균열 보수와 페인트 작업을 하는 등 노후화된 황매경로단 창고 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사진=동두천>

 지난 6월부터 ‘1봉사단체 1경로당 결연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지원단은 이날 보수가 필요한 황매경로당의 비가 들이치는 창고에 처마를 설치하고, 외벽균열 보수와 페인트 작업 등을 실시했다.

안경녀 노인회장은 “창고가 노후돼서 늘 걱정이었는데, 노인들이 수리하기에 어려운 일을 한걸음에 달려와 해결해주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권정규 회장은 “시간을 내어 봉사단이 가진 기술로 어르신들의 불편함을 해결할 수 있어서 보람이 되고, 항상 결연봉사의 의미를 잊지 않고 어르신들의 어려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