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군 기강해이 심각.. 출국하려던 육군 준위 가방서 실탄·탄피 발견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10.11 10:30
  • 댓글 0
11일 인천국제공항경찰단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10시 2분께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검색실에서 수하물을 확인하던 직원이 실탄 2발과 탄피1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수사 결과 실탄과 탄피는 육군 제1항공여단 소속 A준위 가방데서 나온 것으로 파악됐다. 실탄 종류는 M60 기관총 7.62mm로 알려졌다. 본 이미지는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출처 = 구글이미지>

실탄과 탄피가 든 가방을 들고 출국하려던 육군 준위가 수화물 검색에서 단속됐다.

11일 인천국제공항경찰단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10시 2분께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검색실에서 수하물을 확인하던 직원이 실탄 2발과 탄피1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수사 결과 실탄과 탄피는 육군 제1항공여단 소속 A준위 가방에서 나온 것으로 파악됐다. 실탄 종류는 M60 기관총 7.62mm로 알려졌다.

A준위는 수개월 전 사격훈련뒤 실탄과 탄피를 챙겨 가방에 챙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준위를 군 수사당국에 인계했다.

군 수사당국은 A준위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홍성은 기자  hsba63@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