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서부
평택시, 안전·건강한 수돗물 공급 탄력받았다스마트 관망관리 시스템 구축‥국비 75억원 확보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9.10.09 14:55
  • 댓글 0

평택 시민들이 앞으로 더욱 안전하고 건강한 수돗물을 공급 받을 수 있게 된다.

평택시는 수돗물 수질사고 예방과 건강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75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사진=평택시>

평택시는 8일 수돗물 수질사고 예방과 건강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75억원의 국비를 확보 '스마트 관망관리 시스템 구축사업'과 '지방 상수도 현대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비 45억원을 확보해 총 65억원을 들여 추진 중인 '스마트 관망관리 시스템 구축사업'은 상수도관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해 수질변화 모니터링을 위한 수질감시, 수질사고 시 오염물질 자동 배출, 유량 및 수압 감시시스템 설치 등, 원수부터 가정 내 수도꼭지까지 건강한 수돗물 공급이 가능한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유량·수압·수질(탁도 등)에 대한 실시간 감시가 가능해 탁수 유입 등 수질 이상 시 경보 발령과 함께 오염된 물을 자동으로 배출하는 등 사고를 예방할 수 있으며, 누수와 같은 사고도 신속히 대응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시민들이 홈페이지·수질 전광판·스마트폰 앱을 활용, 언제든 수질상황을 확인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수돗물 공급 전 과정에 대한 신뢰도가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시는 관내 노후 상수도관을 교체하는 '지방 상수도 현대화 사업'도 추진한다.

올해 130억원을 들여 노후 상수도관 25.7㎞를 교체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39㎞를 교체할 계획으로, 2020년 교체사업비 230억원 중 국비 30억원을 포함 60억원을 확보했다.

미확보된 170억원은 국비 지원요청 등 적극적으로 사업비를 확보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지방 상수도 현대화 사업'을 통해 노후 상수관로에 대한 파손과 수질 안정성 우려를 개선하는 등 시민들의 생활과 건강에 밀접한 수돗물의 안정적인 공급 효과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평택시는 타 지자체 및 기관보다 앞선 지난 5월부터, 스마트 관망관리 시스템인 '평택시 상수도관망 최적화 운영시스템'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국비 확보를 통해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된 만큼 상수도 공급에 대한 전 과정을 시민들이 믿고 이용할 수 있도록 건강한 물 관리 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동훈 기자  970man@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면 다른기사 보기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