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다문화 학생 학교폭력 예방 강화...전국최초 다국어 소책자 제작 배포
상태바
인천시교육청, 다문화 학생 학교폭력 예방 강화...전국최초 다국어 소책자 제작 배포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10.03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교육청은 최근 전국 최초로 학교폭력 예방 다국어 소책자를 제작해 학교에 배포했다. 사진은 인천시교육청 전경.
인천시교육청은 최근 학교폭력 예방 다국어 소책자를 제작해 학교에 배포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학교폭력 예방 다국어 소책자 제작 배포는 전국 최초로 늘어나는 다문화 학생과 가정의 학교폭력 예방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책자는 영어,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몽골어, 아랍어, 태국어 등 7개 언어로 제작됐다.
 
분량은 24쪽으로 학교나 기관에서 각각의 상황에 맞게 활용하도록 구성됐다.
 
홍호석 학교생활교육과장은 “학교폭력 예방 다국어 소책자는 다른 지역에서는 시도된 적이 없는 인천형 학교폭력 예방교육의 일환”이라며 “앞으로도 유형별·학교급별·지역별 다양한 특성에 대응해 맞춤형 학교폭력 예방교육을 계속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앞선 지난 8월 시 교육청은 늘어나는 다문화학생과 가정의 학교폭력에 대한 올바른 인식 정립을 위해 7개 언어로 된 PDF 안내서를 학교에 배포해 좋은 평가를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