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자연친화적 숲길 정비사업 착수
상태바
김포시, 자연친화적 숲길 정비사업 착수
  • 박성삼 기자
  • 승인 2019.09.24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수산·장릉산·허산 3개산 총5.5km 정비

김포시는 매년 증가하는 산행인구와 다양한 산행수요로 이용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산행환경을 제공하고자 숲길 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김포시는 문수산 등 3개산 총 5.5km를 정비한다. <사진=김포시>

올해 정비대상은 문수산(김포국제조각공원~구름다리~중간쉼터) 2.1km, 허산 2.1km, 장릉산 숲길 1.3km의 총 5.5km 구간으로 총사업비 3억 3천만원을 들여 11월 말까지 숲길 정비를 완료할 계획이다.

문수산은 가파르고 훼손된 노면정비를 위한 야자매트와 원주목계단 설치, 장릉산은 회주산책로 내 위치한 운동공간과 휴게쉼터 정비, 노후 목교 교체, 허산은 고려병원 뒤편 운동공간 정비와 함께 야자매트를 추가로 설치한다. 

특히 이번 사업은 산행의 사고예방과 재해방지를 도모하고 산림생태계 건강성을 유지하기 위해 자연친화적 공법을 적용해 구간별 숲길 노면을 비롯한 노후 안내시설과 배수시설을 전반적으로 정비할 예정이다.

조재국 공원녹지과장은 "산림휴양시설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높아진 만큼 연차별 숲길 관리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해 누구나 안심하고 걸을 수 있는 숲길 환경 제공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