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동부
남양주시, 태풍 '링링' 철저 대비 태세 갖춰재난대책회의‥대처상황 등 보고
  • 이형실 기자
  • 승인 2019.09.05 18:52
  • 댓글 0

남양주시가 조광한 시장 주관으로 제13호 태풍 링링 대비 재난대책회의를 개최하는 등 시민들의 인명과 재산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남양주시는 5일 재난상황실에서 태풍 링링 대비 재난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사진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사진=남양주시>

5일 남양주시는 재난상황실에서 조광한 시장을 비롯 박신환 부시장·실국소장·센터 및 읍면동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태풍 링링 대비 재난대책회의를 개최했다.

대책회의는 우상현 행정안전실장의 태풍에 대한 진로 및 전망·대처사항·그간 추진사항에 대한 보고를 시작으로 각 실국소 및 센터·읍면동별 대처방안에 대한 보고로 진행됐다.

이번 대책회의에서 시는 태풍특보가 발령되면 재난안전 대책본부를 가동하고 자연재난 매뉴얼에 따라 단계별 비상근무에 돌입하는 등 빈틈없는 상황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며, 둔치주차장 내 모든 차량 이동조치 및 차량통제·옥외광고물 결속 및 철거·하천·배수펌프장·산사태취약지역·저수지·지하차도·공사장 등 재해취약지역 대한 읍면동별 점검을 완료했다. 

또한 강풍피해가 우려되는 비닐하우스 등 시설농가와 축산농가에 대한 피해 예방 안내와 점검을 실시하고, 시민들이 태풍을 인지하고 외출 자제와 침수 위험지역 접근 금지 등 시민행동요령을 이행할 수 있도록 남양주톡톡·블로그·전광판 등을 통해 홍보도 실시하고 있다. 

조광한 시장은 "과거 태풍으로 인한 자연재해가 크지 않았던 경우가 있어서 이번에도 피해가 없을 것이라고 방심할까봐 회의를 개최했다"며 "실국소 및 센터·읍면동별 사전점검 및 대책사항을 들어보니 잘 준비하고 있다고 생각되며, 시민들의 인명과 재산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더욱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자체 대책 외에도 관내 군부대·의료기관·소방서·경찰서·자율방재단 등 유관 기관 및 단체들과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유지하는 등 태풍이 종료될 때까지 총력을 다 할 예정이다.   

이형실 기자  jijon48@1gna.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부면 다른기사 보기
이형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