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장, 찾아가는 기업SOS 현장방문
상태바
동두천시장, 찾아가는 기업SOS 현장방문
  • 한성대 기자
  • 승인 2019.09.03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코닉스 월례조회 참석, 주요 시책사업 설명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3일 관내 ㈜세코닉스 월례조회에 참석해 600여 직원들을 대상으로, 주요 시책사업 설명 등 강연을 펼치며 현장소통행정을 펼쳤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3일 관내 ㈜세코닉스 월례조회에 참석했다. <사진=동두천시의회>

최용덕 시장은 이날 동두천 국가산업단지 승인, 동두천 제생병원 개원촉구, 신시가지 악취문제 해결 등 주요 시책사업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기업의 쾌적하고 안정된 경영활동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동두천시 최대 규모의 기업인 ㈜세코닉스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광학기술 분야의 선두주자로, 스마트폰 렌즈·차량용 카메라·광학필름 등을 생산하는 기업이다. 또한 동두천 본사 외에 아산공장과 평택공장이 있으며, 중국·베트남·폴란드에 해외법인도 두고 있다.

동두천시는 지난달 2일 일본정부의 백색국가 배제조치에 따라 '일본수출규제 대응 비상대책반'을 편성 '일본 수출규제 피해신고센터'를 설치하고, 시장과 부시장이 직접 찾아가는 기업SOS 현장방문을 통해 기업의 건의 및 애로 사항 해결에 발 벗고 나서고 있다.

한편 최시장은 이자리에서 근로자들이 급여의 일부금액을 매월 기부, 어려운 이웃을 후원하는 '동두천시 희망나눔 행복드림''사업에도 직원들의 참여와 협조를 당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