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2세 남아 밀리는 차량에 치어 숨져
상태바
인천서 2세 남아 밀리는 차량에 치어 숨져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8.21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차량이 뒤로 밀리게 된 이유 등 정확한 사고 경위 조사 중
인천 강화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21일 10시 30분께 강화군의 한 주차장에서 A(2)군이 승용차 뒷바퀴에 치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A군은 머리를 다쳐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 중 숨졌다. 경찰은 당시 차량이 뒤로 밀리게 된 이유 등 정확한 사고 경위에 대해 현재 조사를 벌이고 있다. <사진=인천 강화경찰서>

인천 강화에서 2살짜리 남아가 뒤로 밀리는 승용차에 치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21일 인천 강화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30분께 인천시 강화군의 한 주차장에서 A(2)군이 승용차 뒷바퀴에 치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A군은 머리를 다쳐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 중 숨졌다.

이날 사고는 A군의 어머니인 B(38·여)씨가 뒤로 밀리는 차량의 문을 열려다 B군을 떨어뜨리면서 일어났다.

뒤로 밀리는 차량이 B군의 머리를 밟고 넘어간 것이다.

당시 승용차는 주차한 상태였다.

경찰 관계자는 “당시 차량이 뒤로 밀리게 된 이유 등 정확한 사고 경위에 대해 현재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