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과밀학교 지도 만들어 체계적 관리..색깔 별로 알아볼 수 있도록 분포도 제작해
상태바
인천시교육청, 과밀학교 지도 만들어 체계적 관리..색깔 별로 알아볼 수 있도록 분포도 제작해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8.20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역 내 과밀학교에 대한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관리가 이뤄진다. 20일 인천시교육청은 ‘과밀학교 지도’를 만들어 과밀학교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에 나선다고 밝혔다. 사진은 인천시교육청.
인천지역 내 과밀학교에 대한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관리가 이뤄진다.
  
20일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과밀학교 지도’를 만들어 과밀학교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에 나선다.
  
교육청은 앞선 지난해 향후 6년간의 학생 수 추이를 조사·분석한 데이터를 기초로 과밀학교 분포 현황지도를 제작했다.
  
지도는 ‘과밀학교’와 ‘과밀예상학교’로 구분해 색깔을 다르게 표시됐으며 해당 학교가 어느 지역에 분포하는지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이 결과 과밀학교가 연수구와 서구에 주로 분포돼 있어 신도시 개발에 따라 학생이 집중되는 현상이 드러났다.
  
이에 교육청은 교실증축, 학급증설, 통학구역조정, 배정방법 개선 등 학교별 맞춤식 과밀해소 방안을 적용해 2024년까지 학급과밀을 완전히 해소할 계획이다.
  
특히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과밀상태를 예의주시할 방침이다.
  
채한덕 학교설립과장은 “과밀이 해소된 학교는 지도에서 삭제하는 등 정기적으로 업데이트해 과밀이 지도에서 사라질 때까지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