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인천시정
인천시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활성화공장지붕 활용 태양광발전 설치비 최대 70% 지원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08.18 18:25
  • 댓글 0
인천시는‘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해 이달부터시공자격을 인천소재 그린홈 참여기업에서 인천·서울·경기지역 전기공사업체로 확대한다. <사진=인천시>
인천시는 에너지소비의 상당량을 차지하는 산업체를 에너지 생산형 체제로 전환하는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해 이달부터 시공자격을 인천소재 그린홈 참여기업에서 인천·서울·경기지역 전기공사업체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스마트에너지팩토리’란 전기를 소비만 하던 구조에서 벗어나 전기를 제2의 제품으로 생산·판매하는‘인천형 재생에너지 사업브랜드’로 사용하지 않는 공장지붕에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하여 환경훼손과 주위 피해우려가 없는 사업이다. 
 
특히 융자지원 프로그램은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사업의 일환으로, 대상은 관내 산업체이며, 사업비 20억원으로 태양광발전설비 설치자금의 최대 70%까지 고정금리 1.8%의 저금리(3년 거치 5년 분할상환)로 융자추천하여 발전사업의 사업성을 크게 개선하여 사업자의 자금 부담을 경감하는 사업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발전사업자는 시공사를 선정하고, 발전사업 허가취득 및 공사계획신고를 완료한 후 에너지정책과에 방문하여 신청하면 심사를 통해 융자추천하게 된다. 
 
박철현 에너지정책과장은 “태양광발전설비를 공장지붕에 설치 시, 설치비의 70%까지 융자하는‘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사업’과 그 외 지역에 설치 시 50%까지 고정금리 1.8%조건으로 융자하는‘태양광발전사업자 융자지원사업’으로 태양광발전사업의 초기투자비용 마련에 부담을 갖는 산업체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발전사업자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종삼 기자  aj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시정면 다른기사 보기
안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