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일자리
군포시, 중소기업 온라인·모바일 판로 개척 지원중소기업 13개 업체 '공영홈쇼핑' 입점 지원
  • 정용포 기자
  • 승인 2019.08.18 12:43
  • 댓글 0

군포시가 ㈜공영홈쇼핑과 손잡고 지역 내 중소기업들의 온라인·모바일 판로 개척 지원 사업을 시행 중이다.

군포시는 (주)공영홈쇼핑과 온라인·모바일 판로 개척 지원 사업을 시행 중이다 <사진=군포시>

시가 지역 소재 중소기업 중 판로 다변화와 사세 확장을 꾀하기 위해 온라인 영업을 희망하는 기업들을 모집, 중소벤처기업과 농어업기업을 위한 TV와 모바일 쇼핑몰 운영이 주력인 공영쇼핑에 입점하도록 해 제품 판매 확대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다. 

이에 따라 9월부터는 시의 지원을 받은 13개 군포지역 내 중소기업이 공영쇼핑에서 총 100여개 제품을 판매하게 된다.

앞서 시는 7월 중 ‘중소기업 온라인 판로 개척 지원사업’ 계획을 공고하며 참여 기업을 모집했고, 서류 심사 등 지원 대상을 선정한 후 지난 13일 공영홈쇼핑과 협력해 제품 판매를 위한 사전 교육을 진행했다.

유형균 일자리정책과장은 “이번에 공영쇼핑에 입점하는 중소기업들은 2020년 8월까지 온라인 제품 판매를 지원받는다”며 “수시로 애로 사항을 파악하고, 정기적으로 성과를 평가·분석해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공영쇼핑 입점 업체들의 영업 실적 등 성과를 정기적으로 확인해 사업의 연장과 지원기업 확대 등을 결정할 예정이다

이를 위한 사업비는 시와 공영홈쇼핑이 50%씩 분담한다. 이 외에 참여 기업 모집과 행정 지원은 시가, 홈쇼핑 입점과 제품 판매를 위한 홈페이지 등 시스템의 준비·지원은 공영홈쇼핑이 담당하게 된다.

한편 시는 올해 11월까지 공영쇼핑에 입점할 중소기업을 추가로 모집한다. 관련 사업을 통한 지원 내용, 신청 절차 등 자세한 정보는 시청 일자리정책과에 문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정용포 기자  jyf@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업•일자리면 다른기사 보기
정용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