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인천시정
4차 산업혁명 선도하는 인천시..과기부 혁신성장동력사업 인천지역 기관 3곳 선정인천항·인천 로봇랜드 등 24억3천만원 예산 지원 예정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08.15 13:05
  • 댓글 0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2일 ‘2019년 혁신성장동력 실증·기획사업’의 최종 8개 실증과제를 선정(인천 3개, 경기 2개, 대구 1개, 광주 1개, 경북 1개) 발표했다. 이중 인천지역에서 제안한 3개 사업이 선정됐다.

인천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12일 선정한 실증과제에 3개 사업이 선정됐다. <사진=홍성은 기자>


 
선정된 3개의 과제는 이번달 과기정통부와 협약체결 후 2020년 12월까지(연구기간 16개월) 과제별 8억 1천만원(1차년도 2억7천만원, 2차년도 5억4천만원)내외 지원받을 예정이다. 

과기정통부는 지난 4월 22일 사업공고를 통해 113개의 실증기획 사업 아이템을 접수받았으며, 6월 7일 16개의 사전 실증·기획과제(과제별 15백만원 지원)을 선정해 왔다.

본 사업에 선정된 인천지역사업은 ‘통합환경관리기반 스마트 항만 사업모델 실증·기획’ ‘5G 기반 증강현실 기술이 적용된 드론 운용 플랫폼 개발’ ‘스마트 항만 환경관리 플랫폼 실증·기획’이며, 인천테크노파크, 인천항만공사, 인천스마트시티㈜가 주관·참여 기관으로 참여했으며, 자세한 내용 및 실증지역은 아래의 표와 같다.

과기정통부는 실증결과가 우수한 성과는 공공조달, 성과발표회 등과 연계해 신(新)시장 진입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과제에 적용된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은 5G, 드론, 증강현실(AR),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으로 인천항(내항, 연안항, 북항, 남항), 인천광역시 산하 실내체육관, 인천 로봇랜드에서 인천지역을 대상으로 실증 예정이다. 

안종삼 기자  aj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시정면 다른기사 보기
안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