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100만도시
성남시장 '하나된 성남, 하나된 대한민국' 외쳐제74주년 광복절 기념식서…일본의 경제도발 비판도
  • 정연무 기자
  • 승인 2019.08.15 14:56
  • 댓글 0

은수미 성남시장은 15일 성남시청 온누리 실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에 참석해 “애국선열 분들과 독립유공자들의 숭고한 희생을 잊지 않고 그 후손과 유가족 분들이 합당한 예우를 받는 사회가 되도록 힘쓸 것이다 ”라고 밝혔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15일 성남시청 온누리실에서 열린 광복절 경축식에 참석해 일본의 경제도발에 대해 비판했다. <사진=성남시청>

이어 “일본은 지난 36년간 불법적인 한반도 지배를 통해 경제적으로 성장했고, 전범국가로 배상책임을 졌던 독일과는 달리 한반도의 전쟁과 냉전체제 돌입으로 지금의 부국이 될 수 있었다. 그러나 그런 부끄러움을 잊고 다시 한 번 대한민국을 향해 백색국가 배제라는 경제적 위협을 가하고 있다“며 최근 일본의 경제 조치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은 시장은 “그러나 민족의 혼을 담아 100년을 이어온 우리 대한민국은 방탄소년단 등으로 대변되는 새로운 문화의 시작점이자 한반도 평화, 세계 평화의 중심이 되어 새로운 역사를 쓰고 있다.”면서 “광주대단지 사건을 겪고 단단해진 이 도시가 이제는 대한민국의 대표도시가 되었듯이 ‘하나된 성남, 하나된 대한민국’의 새역사를 이끌어 가는데 2800여명의 공직자와 함께 헌신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날 행사는 임경수 광복회 성남지회장, 독립유공자, 광복회원, 학생, 시민 등 600여명이 모인 가운데 기념사, 광복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성남시는 광복절 경축식에 앞서 지난 13일 시청 광장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이용수  할머니와 함께한 일본인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갖고, 14일 성남시종합운동장에서 ‘다시 찾은 빛, 평화를 노래하다’를 주제로 문화예술제를 여는 등 시민과 함께 광복의 의미를 되새기는 자리를 마련했다.

정연무 기자  jongym@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00만도시면 다른기사 보기
정연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