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양주시 장애인종합복지관 홍보대사 위촉…발달장애인 작가 양서연씨와 특화사업 알려
  • 조영욱 기자
  • 승인 2019.08.12 13:59
  • 댓글 0

장애인을 위한 각종 상담과 교육, 자립지원, 의료재활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양주시 장애인종합복지관이 복지관 홍보대사로 발달장애인 작가 양서연을 위촉했다.

장애인을 위한 각종 상담과 교육, 자립지원, 의료재활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양주시 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김정희)이 복지관 홍보대사로 발달장애인 작가 양서연을 위촉했다. <사진=양주시청>


 
양서연 작가는 지난 2011년도 제2회 EKF(유럽-코리아재단 주최) 자폐아동 그림 공모전 우수상을 비롯해 국제 장애인미술대전 입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14일 부산에서 개최되는 2019 세계인도주의의 날 기념 Birdge the Gap 전시회와 내달 6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리는 장애인 미술가 작품전시회에도 참여 할 예정이다.

양 작가는 지난 6월 양주시 장애인종합복지관 개관식에서 작품전시(그림)를 통해 복지관과의 인연을 맺으며 다양한 홍보사업에 동참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홍보대사 위촉을 통해 장애인복지 향상을 위한 장애인 권리 실현과 장애인 인식개선에 앞장서는 등 복지관의 각종 특화사업을 알리기 위한 활동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 

양서연 작가의 부모님은 “양주시 장애인종합복지관이 생긴 후 행복하고 좋은 일들이 많이 생겨 너무나 감사하다”며 “홍보대사로서의 책임감을 가지고 홍보활동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김정희 관장은 “양주시 장애인종합복지관이 시민들과 장애인들이 서로 협력하고 소통하는 화합의 장으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장애인 인식개선사업을 비롯해 사회ㆍ의료ㆍ교육ㆍ직업 등의 영역에서 다양한 장애인복지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조영욱 기자  jyu4706@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조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