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 첨단 신소재 연구소 건립 위한 투자계약 체결
상태바
인천경제청, 첨단 신소재 연구소 건립 위한 투자계약 체결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7.25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 창출·연관 산업 고용 유발 기대
투자 계약 체결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5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대봉엘에스(주)와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송도 첨단산업클러스터 내 9천633.4㎡ 부지에 4층 규모의 연구소와 본사 건물이 건립된다.
  
대봉엘에스(주)는 연구소와 본사 건립에 총 363억 원을 투자한다.
  
내년에 착공해 오는 2021년까지 건립할 예정이다.
  
지난 1986년 설립된 대봉엘에스(주)는 원료의약품, 화장품 소재 및 식품 첨가물 원료 등을 주 업종으로 연구·개발·생산·서비스하면서 1천200여 소재를 판매하고 있다.
  
2018년 기준 매출액 718억 원의 코스닥 상장사로 국내 의약품 등 기초소재기술 개발에 기여하고 있다.
  
화장품, 제약, 바이오 분야 최고의 솔루션 개발 및 신약 개발의 기반구축을 위해 송도 내 투자를 결정했다.
  
연구원 등 신규 채용을 통한 고용 창출 및 연관 산업의 고용 유발 등이 기대된다.
  
건립되는 신사옥은 대형 투명유리 등을 활용한 개방적이고 소통 지향적인 건축설계를 적용해 세워질 예정이다.
  
신사옥은 관계회사인 유씨엘과 함께 원료개발부터 완제품 생산까지 화장품의 ‘원스톱 솔루션(One Stop Solution)’을 견학할 수 있는 투어코스다.
  
인천경제청은 4차 산업혁명의 시대를 이끌 수 있는 국내 유수기업의 연구소 유치를 위해 지난 2월 입주기업 모집공고를 냈다.
  
기업현황, 사업계획 및 인천시 기여방안 등에 대한 입주심의위원회의 엄격한 평가를 통해 대봉엘에스(주)를 입주대상 기업으로 선정했다.
  
박진오 대봉엘에스(주) 대표는 “송도에 새로운 본사, 연구소, 유씨엘과 함께 생산 시설을 설립, Derma(피부과학) 분야에서 바이오와 천연의 융합 연구와 관련한 최고의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혁신적인 연구 플랫폼도 구축, 산학연이 함께 글로벌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원재 청장은 “대봉엘에스가 고혈압 및 호흡기 질환 원료의약품 등의 핵심기술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IFEZ에서 첨단 신소재 연구에 박차를 가해 수입원료 국산화 및 산학연 혁신 생태계 조성에 기여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