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안산시 줌마 탐험대, 히말라야 4천m급 무스탕 도전안산거주 40~60대 여성 탐험대 16명, 18박19일 일정
  • 김대영 기자
  • 승인 2019.07.16 13:23
  • 댓글 0

안산시에 거주하는 40~60대 16명의 여성으로 구성된 ‘2019 안산시 줌마 탐험대는 해발 4천m급 네팔 히말라야 무스탕(Mustang) 지역 트레킹에 도전한다.

안산시에 거주하는 40~60대 16명의 여성으로 구성된 ‘2019 안산시 줌마 탐험대는 해발 4천m급 네팔 히말라야 무스탕(Mustang) 지역 트레킹에 도전한다. <사진=김대영 기자>

안산시는 줌마 탐험대가 16일 오전 10시 30분 안산 와~스타디움 2층 기자실에서 발대식을 열고 18박19일의 대장정에 나선다.

줌마 탐험대는 오는 19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의 일정 동안 네팔 수도 카트만두를 거쳐 제2의 도시로 불리는 포카라에서 시작, 무스탕 지역을 일주할 예정이다..

무스탕 지역은  네팔 중북부에 위치해 있으며 1992년 처음 개방되면서 ‘은둔의 왕국’이라 불리는 곳으로, 해발 3천~4천m급의 히말라야 트레킹코스로 유명하다.

안산 줌마 탐험대는 준전문 산악인부터 암 극복자, 마라토너, 시민운동가 등 다양한 이력의 배경을 가진 여성들로 적게는 하루 3~4시간, 많게는 10시간 이상 꼬박 걸으며 체력의 한계를 극복하고 산악인의 도전 정신을 실현한다.

트래킹에 도전하는 이들은 면접과 체력테스트 등 엄격한 검증을 통해 선발됐으며 선발된 16명의 대원들은 지난달부터 설악산과 대부도 해솔길 등지에서 종합훈련을 실시하기도 했다.

탐험대에는 등산 경력이 풍부한 전문산악인 구조대원 4명과 지도요원이 함께하며 대원을 포함해 모두 25명이 동행한다. 이날 열린 발대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과 김동규 시의장을 비롯 박은경,유재수,추연호 시의원,황준구 농협 안산시지부장 및 가족.친지 등이 참석해 이들의 성공적인 트레킹을 기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줌마 탐험대의 도전이 안산시민의 위대한 저력을 확인하고,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의 더 힘찬 도약을 이루는 밑거름이 될 것이다”며 “안산시의 위상과 안산 아줌마의 힘을 세계만방에 떨쳐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트레킹 일정에는 KBS 2TV 다큐멘터리 ‘영상앨범 산’ 촬영팀이 동행 취재해 방영할 예정이다.

김대영 기자  kdy1952@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