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인천교통공사, 태양광발전 공간임대 업무협약지하철 1·2호선 역사 건물 등 유휴공간 활용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07.14 19:04
  • 댓글 0
인천교통공사가 지하철 1?2호선 역사건물 지붕 등 유휴공간을 임대로 활용한다. <사진=인천교통공사>
인천교통공사가 지하철 1·2호선 역사건물 지붕 등 유휴공간을 임대로 활용한다.
 
공사는 12일 한미글로벌 주식회사와 본사 회의실에서 이중호 사장, 한미글로벌 윤요현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태양광발전 공간임대사업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체결된 업무협약은 지난 5월 공사가 공고한 ‘태양광발전 임대사업’ 의 우선협상자로 한미글로벌 주식회사가 선정됨에 따라 인허가 절차 등의 원활한 사업추진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태양광발전 공간임대사업은 사업자가 인천지하철 1·2호선의 역사 건물 지붕 등 유휴공간을 활용하여 태양광발전소를 운영할 수 있도록  20년간 공간을 임대해 주는 사업이다.
 
공사 이중호 사장은 “공사는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 발맞추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개선계획의 수립과 시행, 에너지 사용 절감, 체계적인 온실가스 배출량 관리 등에 노력하고 있다” 며 “앞으로도 태양광 발전과 같은 신·재생 에너지 활용을 위한 사업을 적극 추진하여 사회적 가치 제고에 앞장서는 친환경 공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안종삼 기자  aj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안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