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인천시교육청, 생명존중 자살예방 사업 확대... 전문의 배치추경 2억700만원 예산 편성…" 단 한명 아이도 포기 않는다"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6.12 13:05
  • 댓글 0
인천시교육청이 생명존중 자살예방 사업을 확대한다.
  
12일 시 교육청에 따르면 자살예방 사업 확대를 위해 이번 추경에 2억700만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인천시교육청이 자살예방 사업 확대를 위해 이번 추경에 2억700만원의 예산을 편성해 사업을 확대한다. 가진은 인천시교육청 전경. <사진=인천시교육청>

  
사업별로는 학생 정서·행동문제 지원을 위한 마음건강 정신과 전문의 배치 9천100만원, 생명존중 문화 확산 캠페인 확대 600만원 등이다.
  
교원연수 역량 강화를 위한 400만원과 학생 위기상담 상담망 운영을 위한 특별교부금 1억600만원도 편성됐다.
  
그동안 정신건강문제를 지닌 학생의 지속적 증가로 인해 학교현장의 학생생활지도 어려움이 가중되면서 전문의 배치 요구가 꾸준히 제기됐다.
  
정신의학과 전문의는 정신건강 관련 컨설팅과 자문을 담당하고, 학생학부모교직원 대상 정신건강증진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한다.
  
자살 사안 발생 시 즉각적인 개입을 통한 학생, 교직원, 유가족 관리도 담당하게 된다.
  
전문의 배치를 통해 정신과적 질병을 갖고 있는 위기 학생들을 대상으로 안정적이며 지속적인 심리·정서적 지원도 병행한다.
  
관심군 및 자살시도 학생 증가에 따라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위해 학생뿐만 아니라 학부모, 시민 참여형 캠페인도 확대 실시한다.
  
‘인천광역시청소년일시쉼터’  ‘자살예방센터’ 운영과 함께 찾아가는 거리상담인 ‘아웃리치’  학교로 찾아가는 자살예방 샌드아트 공연, 길거리 시민에 찾아가는 캠페인, 생명존중 플래시몹도 개최한다. 
  
도성훈 교육감은 “학생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정신건강 보호와 증진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며 “예방적인 개입과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단 한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김종환 기자  kjh@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육면 다른기사 보기
김종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