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인천 강화군, 1.5m 높이 수로서... 70대 남성 추락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6.11 09:18
  • 댓글 0
10일 오후 인천시 강화군 화도면 한 도로를 지나던 70대 남성이 옆 1.5m 높이 수로로 추락해 얼굴 등을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구조현장 모습. <사진제공 = 강화소방서>

10일 오후 6시께 인천시 강화군 화도면 한 도로를 지나던 70대 남성이 발을 헛디뎌 도로 옆 수로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약 1.5m 높이에서  추락한 A씨(75)는 얼굴 등을 다쳐 소방당국의 응급처치 후 인근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A씨는 얼굴 등에 심한 상처를 입었고 현재 사고 당시 기억을 못하고 있다.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홍성은 기자  hongssabba@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