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인천경제청, 송도 워터프런트 조성사업 '첫 삽'송도 워터프런트 1-1공구 공사 본격 착수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5.27 14:45
  • 댓글 0
송도국제도시 워터프런트 1-1공구 건설공사가 드디어 착공됐다.
송도 워터프런트 사업개용 및 위치도. <사진=인천경제자유구역청>
27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이날 송도 아트센터 인천 7층에서 ‘송도국제도시 워터프런트 조성사업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공식에는 박남춘 인천시장을 비롯한 지역구 국회의원, 지역주민 및 공사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사업은 지난해 11월 박남춘 시장이 주민대표간의 간담회를 통해 2019년 상반기 공사 착공 약속에 이은 절차를 거쳐 이날 착공된 것이다.
특히 이 사업에는 2027년까지 총사업비 6천215억원이 투입돼 교량, 수문, 인공해변, 수상터미널, 마리나 시설, 해양스포츠 체험장 등이 신설된다.
또 인천을 대표하는 해양 친수 거점공간으로 조성해 국제도시의 이미지 제고 및 관광산업을 활성화한다는 복안이다.
선도사업으로 착공하는 1-1공구는 송도국제도시와 서해바다를 연결하는 관문으로 2021년까지 약 650억원을 투입, 수로 및 수문을 설치해 치수 안전성을 확보할 방침이다.
잔디스탠드·친수테라스·미로정원·수변산책로 등 다양한 커뮤니티 광장도 조성할 계획이다.
박남춘 시장은 “우리나라의 랜드마크가 될 송도 워터프런트 사업이 드디어 첫 삽을 뜨게 됐다”며 “이번 착공으로 송도가 동양의 베네치아로 해양친수도시로 거듭 날 수 있도록 후속 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착공식은 식전행사로 사물놀이 공연이 진행됐고 워터프런트 사업설명 및 경과보고 후, 기공식 행사에 참여한 시민 300여명이 송도워터프런트 수로를 상징하는 ‘ㅁ자, 길이 210m(수로연장 21㎞)’의 테이프 커팅식과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김종환 기자  kjh@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김종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