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해경, 바다의 날 맞아 수중 쓰레기 수거전국 19개 해양경찰서에서 연안정화 활동 실시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5.26 13:45
  • 댓글 0
해경이 5월 31일은 바다의 날을 맞아 수중 쓰레기 수거에 나선다.
26일 해양경찰청에 따르면 27일부터 6월 7일까지 전국 19개 해양경찰서에서 연안정화 활동을 펼친다.
해경은 5월 31일 바다의 날을 맞아 27일부터 내달 7일까지 전국 19개 해양경찰서에서 연안정화 활동을 펼친다. 사진은 해양경찰청 로고.
5월 31일 제24회 바다의 날을 맞아 실시되는 이번 연안정화활동에는 해양경찰 특공대와 구조대가 동원된다.
이들은 바다에 직접 들어가 폐그물·폐타이어 등 바다 속에 쌓여있는 각종 쓰레기를 건져낼 계획이다.
또 해양수산청, 지방자치단체 등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해안가에 방치된 쓰레기도 함께 수거한다.
선박에서 발생하는 해양쓰레기의 양과 처리 실태 조사를 위해 해양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도 벌인다.
여기에 해양환경 사진 전시회를 열고 해양쓰레기 줄이기 홍보물도 배부한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깨끗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연안정화 활동을 실시할 것”이라며 “국민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해양환경 홍보 활동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김종환 기자  kjh@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김종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