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동두천 이담농악보존회 '대상' 수상전국 농악명인 경연대회서 진면목 펼쳐
  • 한성대 기자
  • 승인 2019.05.20 14:28
  • 댓글 0

동두천 이담농악보존회(동두천시 무형문화재 제3호)가 (사)한국농악보존협회가 주최한 ‘제21회 전국 농악명인 경연대회’에서 단체부문 대상을 차지했다. 지난 6일 농악 명인 고은 이동원 선생 추모‘제7회 전국농악경연대회’ 대상에 이은 쾌거다.

동두천 이담농악보존회(동두천시 무형문화재 제3호)가 (사)한국농악보존협회가 주최한 ‘제21회 전국 농악명인 경연대회’에서 단체부문 대상을 차지했다. <사진=동두천시청>

18~19일 양일간 서산 해미읍성 특설무대에서 치러진 대회는 전국 각 시·도 최고수준의 농악단 25개 팀이 참여해 풍물의 진면목을 펼쳤다. 전국 각지에서 참여한 농악대회인 만큼 열띤 경쟁이 이루어졌으며, 그 중 대회 마지막 날 경쟁이 가장 치열했던 명인부 단체부문 경연에서 영광의 대상을 경기도 ‘동두천이담농악보존회’가 차지했고, 최우수상에는 전남 세한대학교 전통연희단 ‘흥청’이, 우수상에는 전문 프로 연희단체인 ‘단우’가 차지했다.
 
이날 ‘동두천이담농악보존회’는 대상인 국회의장상과 함께 부상으로 10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한편 이담농악보존회는 동두천시 무형문화재 제3호(2017년 지정)로 동두천시립이담풍물단과 함께 시를 대표해 올해 3.1절 100주년 행사는 물론, 광복절 기념식 등 국가 주요행사에 참여해 시의 홍보사절로 활동하고 있으며, 올해 제45회 전주대사습놀이 농악부문 참가를 앞두고 있다.

한성대 기자  bigstar700@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한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