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60대 부부 1억 기부계획 실천
상태바
과천시 60대 부부 1억 기부계획 실천
  • 정용포 기자
  • 승인 2019.05.19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천식·최순향 씨 부부…2016년부터 기부

과천시민인 최천식 씨(62세, 갈현동), 최순향 씨(64세) 부부가 1억원 기부 계획을 실천해 눈길을 끈다.

과천시민 최천식 씨(왼쪽 두 번째), 최순향 씨(왼쪽 세 번째) 부부가 17일 김종천 과천시장(왼쪽 첫 번째)과 시장실에서 만나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금 4천만원을 전달했다. 이들 부부는 2016년부터 매년 과천시로 기부금을 전달해 총 1억원을 기부했다. <사진=과천시청>

최 씨 부부는 17일 과천시청을 찾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4천만원을 기부했다. 이들은 지난 2016년 1천만원 기부를 시작으로, 2017년에는 2천만원, 2018년에는 3천만원을 기부하며, 기부금액을 꾸준히 늘려왔다. 

최천식 씨는 “우리 부부는 지난 2016년 처음 기부를 시작하면서 매해 1천만원씩 기부금을 늘려, 총 1억원을 기부하자고 서로 약속했다. 오늘 이렇게 우리 부부가 약속을 지킬 수 있게 돼서 정말 기쁘다”라고 말했다. 

최천식 씨, 최순향 씨 부부는 평소에도 이웃을 돕는 일에 솔선수범하며 지역 내에서 귀감이 돼 왔다. 과천에서 ‘고향산천’이라는 소머리국밥집을 운영해오고 있는 최순향 씨는 지난해 10월 지역 상점이 매출액의 일부 또는 전부를 기부하는 나눔 활동인 ‘나눔가게 기부릴레이’에도 참여해 이틀 동안 발생한 총 매출액 421만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한편 과천시는 이날 전달받은 기부금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층을 위한 복지 사업에 쓸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