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서부
김포 평화경제자유구역 예정지 개발행위제한면적 515만7천660㎡…거물대리 일대 정비사업 추진
  • 박성삼 기자
  • 승인 2019.05.16 17:56
  • 댓글 0

김포시는 16일 김포 평화경제자유구역 예정지 개발행위제한 고시를 했다. 대상지는 대곶면 거물대리·오니산리·초원지리·율생리·통진읍 가현리·양촌읍 양곡리 흥신리 일원으로 면적 515만7천660㎡이다. 

김포시는 16일 김포 평화경제자유구역 예정지 개발행위제한 고시를 했다 <사진=김포시청>

개발행위 허가 제한기간은 고시일로부터 3년이며 제한대상 행위는 건축물의 건축·공작물의 설치·토지의 형질변경·토석채취·토지분할·물건 적치 행위 등이다. 고시일 이전에 각종법령에 의해 진행 중이거나 인허가 등을 받은 개발행위와 기존 건축물의 재축·대수선·용도변경, 경작을 위한 토지의 형질변경 사항은 제한대상에서 제외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행위제한 고시는 시에서 거물대리 일대 정비사업을 의지있게 추진하고자 하는 의사 표명”이라며 사유재산에 대한 침해를 겪을 주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구했다. 한편 경제자유구역은 산업부 제2차 기본계획(18년 11월)에 따라 2020년에 추가 지정할 예정이며, 김포시는 올해 9월 김포 평화경제자유구역을 추가지정 후보지로 신청할 계획이다. 

박성삼 기자  bss2122@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면 다른기사 보기
박성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