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가평군, 강원도 산불피해지역 봉사공무원 등 50명 복구작업 '구슬땀'
  • 신영수 기자
  • 승인 2019.05.15 15:03
  • 댓글 0

가평군은 강원도 산불피해지역 자원봉사활동에 나서 도움의 손길에 힘을 보탰다.

지난 13일 김성기군수를 비롯 관계공무원및 의용소방대원들이 고성군 산불피해지역에서 봉사활동에 나섰다. <사진=가평군청>

김성기 군수를 비롯 탁혜경 군정홍보팀장 과 공무원 군 의용소방대 및 회원 등 50여 명은 이날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산불피해가 심해 복구에 어려움을 격고 있는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성천리 일원에서 피해복구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들은 피해가옥 철거 및 적치물 정리 등을 통해 이웃의 아픔을 함께 했으며, 피해복구에 동원된 굴삭기 및 덤프트럭, 삽, 갈퀴 등 장비는 군 자체적으로 준비해 간 것으로 피해지역 주민들의 부담감을 덜어 주었다.  

특히 이날 김 군수는 피해복구와 더불어 공직자 및 기관단체에서 십시일반으로 마련한 이웃돕기성금 1천100여 만원을 고성군에 전달해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이 자리에서 김 군수는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가평군민의 뜻을 담아 빠른 피해복구가 이루어져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다시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영수 기자  sinnyoungsoo@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신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