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 쿠웨이트 투자진흥청과 'MOU'
상태바
인천경제청, 쿠웨이트 투자진흥청과 'MOU'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5.02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웨이트 내 경제자유구역 건설·운영 상호 협력
인천경제청이 쿠웨이트 내 FEZ의 건설 및 운영에 협력키로 했다.
김진용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사진 오른쪽)과 메샬 자버 알 아흐메드 알사바흐 쿠웨이트 투자진흥청장이 협력 및 상호교류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인천경제자유구역청>
2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1일(현지시간) 쿠웨이트시티 바얀궁에서 쿠웨이트 투자진흥청과 상호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체결된 양해각서는 지난 2016년부터 쿠웨이트 측과 논의해 끝에 이뤄진 것이다.
특히 한-쿠웨이트 수교 40주년을 맞아 이낙연 국무총리의 쿠웨이트 공식 방문 기간 중에 체결됐다.
양해각서에는 쿠웨이트 내 경제자유구역(FEZ) 건설 및 운영에 상호 협력하는 내용이 담겼다.
양해각서 서명은 김진용 청장과 쿠웨이트 투자진흥청 메샬 자버 알 아흐메드 알 사바흐가 직접 했다.
쿠웨이트 투자진흥청은 쿠웨이트 상공부 산하 기관으로 쿠웨이트 내 외국인 투자 유치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현재 경제특구인 슈웨이트 자유무역지역(Shuwaikh FTZ)을 운영하고 있으며, 향후 쿠웨이트 내 FEZ 신설 및 운영을 맡을 예정이다.
김진용 청장은 “국무총리 방문기간 중 협약을 체결한 것을 뜻 깊게 생각한다”며 “향후 중동 지역에도 IFEZ의 도시개발 및 투자유치 경험을 널리 알리고 국제적인 위상을 제고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의 경험을 배우고 향후 협력관계 구축을 원하는 쿠웨이트 투자진흥청의 요청에 따른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