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경기·서울·인천 학생 5천명, 한반도 평화 외치다4·27 판문점 선언 1주년 ‘평화선언 캠페인’ 진행
  • 김희열 기자
  • 승인 2019.04.25 18:16
  • 댓글 0

경기·서울·인천 학생 5천명이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해 '평화선언 캠페인'을 펼친다.

경기·서울·인천 학생 5천명이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해 '평화선언 캠페인'을 펼친다. 사진은 경기도교육청 전경 <사진=경기도교육청>

경기도교육청은 서울시교육청,인천광역시교육청과 함께 4·27 판문점 선언 1주년을 맞아 27일 접경지역에서 학생 ‘평화선언 캠페인’을 갖는다고 밝혔다. 

수도권 지역 학생 5천여 명이 참여하는 이번 캠페인은 김포 전류리 포구, 김포 시암리, 고양 행주산성, 연천 신탄리, 강화도 평화전망대, 강원도 철원 일대 등 구간에서 진행된다. 

경기·서울·인천 학생들은 이날 직접 작성한 ‘평화선언문’ 을 발표한다. 발표문의 주요 골자는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출발점으로써 4.27. 선언의 의미를 되새기고, 미래세대인 학생들이 평화로 가는 첫걸음을 떼자’이다. 이 발표문은 학생들이 각 지역에서 자발적 사전 모임과 온라인·오프라인 논의를 통해 작성됐다. 또한 지역 또는 학교 단위에서 사전 계획한‘평화소원 메시지 매달기’ ‘평화노래 부르기’ ‘평화선언 깃발로 평화통일 외치기’등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자체 퍼포먼스를 사전 진행한 후 공동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는 올해 ‘학생 평화선언 캠페인’이 학생들에게 4·27 판문점 선언의 평화정신을 되새기며 실천하는 소중한 체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학생 평화선언 캠페인이 지역과 학교, 학생들의 자발적 참여에 기초했다는 점에서 온전한 대한민국을 실현해 갈 미래세대의 힘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은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실현하고자 하는 우리 염원을 전 세계 시민에게 알리고,‘평화’가 한반도 번영을 향해 걸어가야 할 우리 길임을 교육 현장에서 가르치고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열 기자  khy@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육면 다른기사 보기
김희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