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서부
광명시, 친환경 녹색도시 조성 박차
  • 오재호 기자
  • 승인 2019.04.22 18:06
  • 댓글 0

광명시는 2023년까지 미세먼지 저감수종 150만본을 식재해 친환경 녹색도시를 조성한다.

광명시는 2023년까지 미세먼지 저감수종 150만본을 식재해 친환경 녹색도시를 조성한다. <사진=광명시청>

시는 생활권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공원과 녹지, 그리고 구름산과 도덕산 등 주요산에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있는 각종 초화류와 다양한 수목을 식재해 시민의 건강을 지키는 동시에 시민들의 휴식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시는 올해 3억원의 예산으로 소하동 지역 공원 5개소에 교목 11종 370주, 관목 7종 9,950주를 식재할 예정이다. 또한 내년이후에는 도비 보조사업으로 예산을 확보해 △2020년 광명동 지역 공원 △2021년 철산동 지역 공원 △2022년 하안동 지역 공원 △2023년 일직동 지역 공원에 수목 총 2만주를 추가로 식재해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한 공원을 만들 계획이다.

이어 올해 양지사거리 체육공원, 아이누리 놀이터 3개소(우리또래, 개나리, 안현), 하안동 체험놀이터를 신규로 조성한다. 또한 안양시로부터 인수 예정인 새빛공원(약 6만7천㎡)의 도시관리계획 결정을 위한 용역도 진행 중이다.

또한 시는 안양천에서 불어오는 바람길을 유도하는 제방 1.5km 구간 벚나무 가로수를 보식하고 주변 수목을 정비한다. 안양천 둔치에서 발견되는 단풍잎돼지풀 등 생태교란 식물을 제거해 철산교~금천교 구간을 초화원으로 조성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안양천 둔치 금천교에서 시행대교 구간은 올해 추경에 예산을 편성해 초화원 조성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시는 생활 주변 시민 휴식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올해 시청 앞 유휴지와 소하동 도로변 자투리 땅을 활용한 쌈지공원 2개소를 조성하고, 매년 1개소씩 늘려갈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어린이들에게 건강한 녹색도시을 물려주기 위해 시는 도시숲 조성에 전력을 다할 계획이며, 시민들과 함께 식목일 나무심기행사도 추진하겠다”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도시숲을 지속적으로 조성하고 공기질을 개선해 시민들에게 아름답고 쾌적한 녹색 생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재호 기자  ojh@1gan.co.rk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면 다른기사 보기
오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