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한국미술협회 오산지부 '사랑의 라면'초평동 저소득 가정 위해 라면 100상자 기부
  • 김영진 기자
  • 승인 2019.04.18 13:48
  • 댓글 0

지난 17일 사)한국미술협회 오산지부(회장 윤숙자)는 초평동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전달해 달라며 초평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정하철)에 라면 100상자를 기탁했다.

한국미술협회 오산지부(회장 윤숙자)는 초평동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전달해 달라며 초평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정하철)에 라면 100상자를 기탁했다. <사진=오산시청>

사)한국미술협회 오산지부는 오산시 미술문화 증진에 기여하고 있으며, 꾸준한 이웃돕기 성금 및 물품 기부를 통해 지역사회 복지사업을 실천해 가고 있다. 윤숙자 오산지부협회장은 “미술로 아름다워지는 오산을 만들어 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다양한 활동과 더불어 기부활동까지 이루어진다면 화룡정점이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지역사회에 작은 보탬이 되고자 노력하겠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정하철 초평동장은 “오늘처럼 좋은 활동을 계속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며 오늘 기탁해주신 물품은 생활이 어려운 독거노인들과 아이들에게 나눠드려 이분들의 얼굴에 벚꽃처럼 활짝 웃음꽃이 필수 있는 좋은 계기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김영진 기자  dkkyj0120@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김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