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수출 초보 기업 440곳에 수출역량강화 무상 교육
상태바
경기도, 수출 초보 기업 440곳에 수출역량강화 무상 교육
  • 조영욱 기자
  • 승인 2019.03.26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이슈‧권역별 맞춤교육… 수출돌파구 마련 제공”

경기도는 수출초보 중소기업의 수출역량을 강화할 교육 프로그램을 새로 개발하고 440개 중기 CEO와 무역실무자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교육한다고 26일 밝혔다.

경기도는 수출초보 중소기업의 수출역량을 강화할 교육 프로그램을 새로 개발하고 440개 중기 CEO와 무역실무자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교육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수출역량 강화교육 뒤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제공 = 경기도청>

도는 수출 초보기업의 무역 기초지식 함양과 국가별 수출대응능력 향상을 돕고자 올해 처음으로 교육을 마련했으며 영세 중기의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권역별 집중교육과 이슈별 특화교육으로 구성했다.

권역별 집중교육은 무역실무, 비즈니스 무역영어, 영문계약서 작성방법, 비관세장벽 및 수출입 통관 절차 등의 내용으로 2주간 총 4회에 걸쳐 실시한다.

현재 성남·수원 등 5개 권역은 조기에 접수가 완료됐고, 부천·고양·안양 3개 권역은 접수중이거나 계획 중이다.

이슈별 특화교육은 오는 5~10월 수원, 안산, 고양, 부천 4개 권역에서 1회씩 진행한다. 참가 기업들은 국가별 통상이슈, 국제환율변화, 무역환경 최신 트렌드, 온라인마케팅 방법 등 수출전략 주제별로 역량을 강화할 수 있다.

교육 전체의 70% 이상 수료자는 수료증 발급과 함께 기업방문 1대 1 FTA종합 컨설팅 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내수경기 부진 등으로 시름하는 기업들에게 이 프로그램 참여는 수출이라는 돌파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도내 중소기업 실무자는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고 경기FTA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청 외교통상과 또는 경기FTA센터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박신환 경기도 경제노동실장은 “내수경기 부진 등으로 시름하는 기업들에게 해외시장 개척의 디딤돌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가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