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성남아트센터, '금난새의 푸치니 갈라 콘서트‘ 개최13일 오후, 콘서트홀···‘내 이름은 미미’(라보엠)‘ 등 10여곡
  • 정연무 기자
  • 승인 2019.03.13 12:01
  • 댓글 0
성남시립교향악단 '금난새의 오페라이야기 푸치니 갈라콘서트'가 오는 3월 13일  오후 7시 30분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개최된다 <사진제공=성남아트센터>

성남시립교향악단 '금난새의 오페라이야기 푸치니 갈라콘서트'가 오는 3월 13일  오후 7시 30분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개최된다.

금난새 성남시 총 예술 감독 겸 성남시립교향악단 상임지휘자가 총 지휘를 맡는 이번 연주회는 이탈리아 작곡가인 푸치니가 작곡한 유명한 오페라 곡들을 모아 갈라 콘서트로 꾸며진다.

소프라노 윤정빈, 조선형, 테너 국윤종, 김흥용 의 목소리로 푸치니의 오페라를 하이라이트로 들을 수 있다.

푸치니가 작곡한 오페라 중 라보엠, 토스카, 쟈니스키키, 투란도트, 마농 레스코의 곡 중에서 ‘내 이름은 미미’(라보엠), ‘오묘한 조화’(토스카), ‘오 사랑하는 나의 아버지’(쟈니스키키), ‘일찍이 본적 없는 미인’(마농 레스코) 등10여곡을 감상할 수 있다.  금난새 지휘자가 오페라이야기를 친근하게 해설한다. 

정연무 기자  jongym@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정연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