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4차 산업혁명 창업요람' 3곳 문 열어
상태바
경기도 '4차 산업혁명 창업요람' 3곳 문 열어
  • 김인창 기자
  • 승인 2019.02.20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판교·고양·광교…"스타트업을 강소기업으로"

경기도의 4차 산업혁명시대 전략분야 스타트업 보육공간 ‘경기 스타트업 랩’이 판교·고양·광교 3곳에 문을 열었다.

 

경기도는 20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8층에서 '경기 스타트업 랩' 개소식을 열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20일 오후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8층에서 ‘경기 스타트업 랩(Startup-lab)’ 개소식을 개최했다. ‘경기 스타트업 랩’은 경기도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차원에서 도내 4차산업 전략분야 유망 스타트업이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창업공간과 체계적인 지원을 제공하는 일종의 ‘창업요람’이다. 

이곳은 ▲디지털&크리에이터 랩(정보보안, 빅데이터, AR·VR/게임), ▲AI 랩(로봇·드론), ▲소셜 랩(사회적기업) 등 특화사업별로 집적, 동종 산업분야 스타트업을 한 장소에 입주시켜 집중 지원을 펼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도의 창업 담당 부서인 ‘창업지원과’는 물론, 정보통신보안담당관, 데이터정책담당관, 콘텐츠산업과, 공동체지원과, 과학기술과 등 도내 타 부서와의 적극적 협력체계를 구축해 전 방위적 지원을 펼치게 된다. 

판교에 들어선 ‘디지털&크리에이터 랩’에서는 게임 및 정보통신보안을, 고양에 문을 연 ‘소셜 랩’은 사회적 기업을, 광교에 위치한 ‘AI 랩’은 4차산업혁명 선도 산업인 드론로봇 분야 스타트업을 입주시켜 집중 지원한다. 경기도는 이를 통해 유망 스타트업이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프로그램과 환경을 제공하는데 힘쓸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