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인천시정
인천시 “2030년 온실가스 31% 줄인다”정부 온실가스 감축안과 연계… 4대 전략 추진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02.11 10:32
  • 댓글 0

인천시는 2030년 온실가스 배출량을 배출전망치 보다 31% 줄이는 방안을 추진한다.

시는 국가의 온실가스 감축목표와 연동해 이 같은 내용의 ‘2030년 인천시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을 최근 수립했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2005~2015년 비산업부문 온실가스 배출량을 기준으로 예측한 2030년 배출전망치 1만7천213천톤CO2-eq 보다 31%를 감축한 목표 배출량 1만1천875천톤CO2-eq를 달성할 계획이다.

배출전망치(BAU‧Business As Usual)는 추가적인 감축노력 없이 인구증가, 경제성장률, 국제유가, 에너지효율을 반영해 현재 추세대로 온실가스가 배출될 경우 예상되는 양을 말한다.

시는 이를 위해 4대 전략, 57개 감축사업을 시행한다.

4대 전략은 가정과 상업건물을 대상으로 한 시민과 함께하는 생활 속 온실가스 감축 도시, 공공기타‧농축산 부문에서 청정에너지로 만드는 녹색도시, 수송 부문에서 친환경으로 이동하는 맑고 깨끗한 도시, 폐기물 부분서의 에너지 재이용 자원 순환형 도시 등이다.

이들  4대 전략에 57개 세부 감축방안이 시행된다.

또 직접적으로 온실가스 감축효과는 없지만 장기적 관점에서 시민 인식개선 등에 기여하는 교육과 홍보 등 정성 사업도 추가하고 중장기 계획의 불확실성을 고려해 실제 온실가스 감축사업 세부전략별 이행성과 평가체계도 마련해 정책에 환류 할 수 있도록 했다.

온실가스 감축 등 로드맵 보고서는 인천시 홈페이지(www.incheon.go.kr)를 통해 대외 공개된다.

시의 이번 로드맵은 환경부의 시ㆍ도별 온실가스 감축목표와 이행 로드맵 마련 요청에 따른 것으로 온실가스 감축목표 설정과 목표 달성을 위한 단계별 이행수단 등을 담고 있다.

윤현모 시 녹색기후과장은 “온실가스 감축사업 세부과제에 대한 이행성과를 매년 평가할 것”이라며 “그 결과를 정책에 반영해 온실가스의 감축을 확실하게 이행할

인천시는 2030년 온실가스 배출량을 배출전망치 보다 31% 줄이는 방안을 추진한다. 사진은 온실가스 배출량 추이 도표. <사진제공 = 인천시청>

방침”이라고 밝혔다.

안종삼 기자  aj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시정면 다른기사 보기
안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