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인천 서구 에탄올 공장서 불 88분만에 진화... 2명 화상(종합)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2.08 13:51
  • 댓글 0

8일 오전 9시 50분께 인천시 서구 석남동 경인양행 에탄올 공장에서 불이나 서부소방서가 출동해 1시간 28분 만에 완전히 진화했다.

이 불로 초기 진화를 하던 공장관계자 A씨(28)와 B씨(26)가 손과 얼굴 허리부위에 2도 화상을 입어 석남구급대 응급치료 후 부천베스티안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서부소방서는 관할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해 펌프차 등 장비 33대와 소방관 78명을 동원해 오전 10시 50분께 초기 진화를 완료했다.

하지만 잔불이 2층, 3층으로 확대돼 화재진압 작업은 지속됐고 화재 발생 1시간 28분만인 오전 11시 18분께 완전히 진화됐다.

서부소방관계자는 “공장 1층 에탄올 용매를 건조시키는 건조기계 인근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과 재산피해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8일 오전 9시 50분께 인천시 서구 석남동 경인양행 에탄올 공장에서 불이나 서부소방대원들이 진화 작업하는 모습 (사진제공=인천서부소방서)

홍성은 기자  hsu@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