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의회 상임위 간담회 잇따라
상태바
시흥시의회 상임위 간담회 잇따라
  • 박근식 기자
  • 승인 2019.01.29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재생특위·자치행정위 소통 의정
시흥시의회 도시재생특위는 정왕동 어울림 스마트 안전도시 사업 관련 현장을 방문해 현장브리핑을 받았다<사진제공=시흥시의회>

시흥시의회 도시재생특별위원회와 자치행정위가 잇따라 간담회를 열면서 열린 의정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도시재생특별위원회는 28일 의회운영위원회 회의장에서 2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이복희 위원장을 비롯하여 박춘호, 송미희, 김창수, 이상섭 위원, 시 집행부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하여 사업추진 중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에 대하여 청취한 후 정왕동 어울림 스마트 안전도시 사업 관련 현장을 방문하여 현장브리핑을 받고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정왕동 어울림 스마트 안전도시 사업은 정왕역 주변을 활성화시키고 문화를 기반으로 한 활력거점·주거·상업을 조화롭게 아우를 수 있도록 지난해부터 사업을 진행 하고 있다. 

도시재생특위 위원들은 “정왕역 중심 상권 활성화 및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시의회에서도 함께 고민하고 다음 간담회에서는 대야동, 신천동 뉴딜사업현장을 방문하여 좀 더 세밀하게 사업을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한편 자치행정위원회는 28일 시흥시청 2층 상상터에서 시흥시 곤충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곤충산업 육성 및 벅스빌리지 조성 등에 대하여 의견을 교환하기 위해 마련된 간담회는 송미희 자치행정위원장을 비롯한 홍원상, 이상섭, 안돈의 위원 4명과, 시흥시곤충연구회 마승현 회장 등 회원 7명, 농업기술센터 관계 공무원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간담회에서 자치행정위원회 위원들은 시흥시곤충연합회로부터 곤충사업 전반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옥구공원에 조성 예정인 벅스빌리지를 중심으로 곤충체험, 교육, 전시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시흥시가 곤충산업의 메카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필요한 사항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송미희 자치행정위원장은 “벅스빌리지를 전시, 체험, 교육의 one-stop 공간으로 조성하여 곤충농가의 소득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시흥시곤충연합회 등 관계자의 의견을 반영하여 곤충산업 기반조성에 앞장서 나가야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