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송도소방서, 인천신항에 인명구조함 설치수난사고로 인한 인명사고 '제로화' 목표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1.10 14:57
  • 댓글 0

 

 인천 송도소방서는 최근 수난사고 취약 지역인 송도신항 '바다쉼터'에 인명구조함을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인천신항 '바다쉼터'는 바다에 매우 근접해 있어 나들이객과 낚시객들이 늘 찾는 해양 친수공간이다.

 이에 따라 수난인명사고 위험이 높아 송도소방서는 인천공항공사에 의뢰, 인명구조함 2개를 설치했다.

 인명구조함은 물에 빠졌을 경우 즉시 현장에서 누구나 쉽게 이용해 구조 할 수 있도록 구명조끼, 구명 로프, 구명환 등이 담겨있는 스테인레스 재질의 상자다.

인천 송도소방서 관계자가 인천신항 '바다쉼터'에 인명구조함을 설치하는 모습. (사진제공: 인천 송도소방서)

 소방서 관계자는 "익수사고 발생 시 구조자가 직접 구조하면 위험하기 때문에 근처의 인명구조함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고 관심을 당부했다.

 

홍성은 기자  hsu@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