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를 빛난 가수 1위 '방탄소년단'
상태바
올해를 빛난 가수 1위 '방탄소년단'
  • 일간경기
  • 승인 2018.12.20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갤럽 조사…'올해를 빛낸 노래'는 블랙핑크 '뚜두뚜두'

세계를 제패한 보이그룹 방탄소년단과 아시아 원톱 걸그룹 트와이스가 '올해를 빛낸 가수' 1·2위를 나란히 차지했다.

한국갤럽이 18일 발표한 '2018년 올해를 빛낸 가수와 가요'를 보면 만 13∼59세 남녀 4200명에게 올 한 해 활동한 가수 중 가장 좋아하는 가수를 세 명까지 물었더니 방탄소년단이 24.4% 지지를 얻어 1위에 올랐다.

갤럽은 "방탄소년단은 한국뿐 아니라 세계 음악계에서 새 역사를 쓰고 있다"며 "'빌보드 200' 1위는 물론 연말 국내외 각종 차트와 시상식을 휩쓸고 있다"고 분석했다.

2위는 트와이스(11%)였다. 트와이스는 2016년부터 3년 연속 2위를 차지했다. 이어 아이유가 3위(10.2%), 홍진영이 4위(8.8%), 워너원이 5위(8.2%)를 기록했다.

연령별로 10∼40대까지는 방탄소년단을 1위에 꼽았지만 50대 표심은 장윤정에게 쏠렸다.

갤럽은 "방탄소년단은 특히 10대 여성에게 가장 높은 선호도를 기록했고, 트와이스·레드벨벳·블랙핑크는 젊은 층에서 각축 양상을 보였다"며 "트와이스와 레드벨벳은 남성에게 더 인기가 많았지만, 블랙핑크는 성별 차이가 크지 않았다"고 평가했다.

2018년 최고 가요로는 블랙핑크 '뚜두뚜두'가 5.0% 지지를 얻어 1위로 꼽혔다. 근소한 차이로 방탄소년단 '아이돌'(4.4%), '페이크 러브'(4.1%)가 2·3위였다.

트로트 장르도 강세를 보였다. 홍진영 '잘 가라'(3.4%)가 4위, 진성 '안동역에서'(3.3%)가 5위, 김연자 '아모르파티'(3.1%)가 8위에 올라 저력을 보였다.

아이돌 선호도 조사에선 방탄소년단 지민이 1위(12.8%)로 가장 많은 호응을 얻었다.

또 블랙핑크 제니(12.2%), 아이유(11.9%), 레드벨벳 아이린(10.4%), 워너원 강다니엘(9.1%), 트와이스 나연(6.7%) 등이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는 한국갤럽이 지난 7월 4∼22일, 9월 7∼27일, 11월 7∼30일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만 13∼59세 남녀 4200명을 대상으로 면접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조사했으며 표본오차는 ±1.5%포인트(95% 신뢰수준)다.

이 가운데 아이돌 선호도 조사는 만 13∼29세 남녀 1501명을 대상으로 설문했으며 표본오차는 ±2.5%포인트(95% 신뢰수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