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세상만사
7살 꼬마 유튜버, 지난해 244억 벌어
  • 일간경기
  • 승인 2018.12.04 18:04
  • 댓글 0

7살밖에 안 된 미국의 꼬마 유튜버가 지난 1년 사이 무려 2200만 달러(244억원 상당)를 벌어들였다. 한창 장난감에 빠져 있을 나이인 어린이 라이언은 유튜브 장난감 소개 채널 '라이언 토이스리뷰'(Ryan ToysReview)에 새로 나온 장난감 등을 소개하면서 지난해 7월부터 지난 6월까지 1년 동안 이런 부를 축적했다고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3일(현지시간) 전했다. 2015년 3월 라이언이 부모의 도움으로 라이언 토이스리뷰를 유튜브에 올린 이후 지금까지의 페이지뷰는 무려 260억 건이나 된다. 또래들처럼 장난감을 좋아하는 초등학교 1학년생 라이언은 대부분 초등학생인 팔로워 1730만 명을 거느리는 등 가장 영향력 있는 유튜버로 성장했다. 그는 유튜브에서 흔히 등장하는 '언박싱'(unboxing)을 기반으로 방송한다.
 

일간경기  ilgangg@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상만사면 다른기사 보기
일간경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