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아동학대예방캠페인 펼쳐
상태바
평택시, 아동학대예방캠페인 펼쳐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8.11.19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인식 고취, 아동권리 시민 인식 변화

평택시는 19일 평택역 광장에서 평택시청 사회복지국 이광형 국장, 평택경찰서 김태수 서장, 평택교육지원청 조도연 교육장, 평택시 아동지킴이인 어머니ㆍ학부모 폴리스 연합단, 읍ㆍ면ㆍ동 통리장 등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아동학대예방의 날’을 맞아 ‘아동학대예방 캠페인’을 펼쳤다. 

최근 아동학대 관련 범죄가 끊이지 않고, 학대피해아동 대부분이 부모에 의해 방임되거나 훈육 상 체벌이란 이유로 발생하고 있어 아동학대는 곧 범죄라는 사회적 인식을 높이고자 평택시, 경기평택아동보호전문기관, 평택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보호안전분과에서 주관해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아동학대예방 관련 홍보문을 배부하고, 캠페인 슬로건인 “아동학대! 이제 그만! 살기 좋은! 평택시!”를 외치는 등 아동학대예방 및 아동권리에 대한 시민 인식 변화를 위해 한껏 목소리를 높였다. 

평택시 관계자는 “오늘 캠페인 행사가 아동학대가 없는 살기 좋은 평택시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의 관심과 역량을 집결 할 수 있는 새로운 출발점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