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5년 동안 천만 공덕 쌓은 주부들고향 생각 주부 모임, 1025만원 후원 기탁
  • 정용포 기자
  • 승인 2018.10.10 17:38
  • 댓글 0

군포시는 10일 ‘(사)고향을 생각하는 주부들의 모임 군포시지회’(이하 고향 생각 주부 모임)로부터 100만원의 이웃돕기 성금을 받았다고 밝혔다.

시에 의하면 고향 생각 주부 모임은 지난 2014년부터 매년 200여만원 상당의 쌀을 기탁해왔고, 이번 후원금 기탁으로 5년간 총 1025만원 상당의 이웃돕기를 실천했다.

그동안 시는 고향 생각 주부 모임으로부터 받은 쌀을 지역 내 저소득 세대와 지역아동센터 그리고 복지관 등에 배분했고, 이번에 받은 성금은 군포1동의 특화 복지사업인 ‘행복나눔바구니’ 기금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정해봉 복지정책과장은 “고향 사랑, 농업·농촌 사랑의 마음을 이웃사랑으로 확산하는 이래숙 회장님을 비롯한 많은 여성과 지역의 복지발전을 위해 나눔에 동참에 협조해 준 군포농협에 감사하다”며 “시도 복지사업 확대·강화를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어려운 이웃들을 돕는 절차나 방법 등을 안내받기 원하는 시민이나 단체 등은 군포시청 복지정책과에 문의(031-390-0941, 0646)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정용포 기자  jyf@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정용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