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일자리
경기농협, 태풍 북상 대비 농업현장 점검
  • 김희열 기자
  • 승인 2018.10.07 17:34
  • 댓글 0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본부장 남창현)는 5일 태풍  '콩레이'가 북상하여 본격적인 수확철을 맞은 농업인의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대응요령을 전파하고, 피해예방을 위한 현장점검에 나섰다.

이날 남창현 본부장, 평택과수농협 신현성 조합장, 평택농협 이재화 조합장 등 농협 관계자는 평택시 관내 배 농가를 찾아 배수로 정비, 방풍망 설치, 가로대 설치 등 태풍으로 인한 강풍과 호우피해 대비 상황을 집중 점검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북상에 따라 제주도와 남부지방 중심으로 많은 비와 강풍이 예상되고, 태풍 반경이 넓어 전국적인 피해가 확산될 수 있어 농업인들의 피땀어린 노력이 헛되이 되지 않도록 사전 예방 차원에서 실시됐다.

남창현 본부장은  "경기도의 경우 태풍 '콩레이'의 간접영향권에 속해 있지만 선제적 대응을 통해 본격적인 수확철 도래로 농업인들이 결실의 기쁨을 맞이할 수 있도록 피해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열 기자  khy@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업•일자리면 다른기사 보기
김희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