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지역스포츠
고양시, 도심형 자전거 대회 인기13개국 정상급 아마추어 해외선수 참가
  • 이승철 기자
  • 승인 2018.09.13 17:44
  • 댓글 0

고양시가 후원하고 킹오브트랙조직위원회 한세I&T가 주최하는 도심형 자전거 대회 ‘KING OF TRACK criterium(킹오브트랙 크리테리움)’이 8일 일산문화공원에서 개최돼 성황리에 마쳤다

올해로 13번째, 고양시에서는 4번째로 개최된 이번 대회에는 13개국 50여 명의 정상급 아마추어 해외선수들이 참가해 행사의 국제성을 확보했고 일반인을 포함한 국내 총 3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해 내실 있게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관람석을 별도 제작해 시민들이 가까이에서 자전거 경기를 관람하며 선수들을 응원할 수 있도록 했다. 일부시민들은 자전거수리센터에서 유·무상 개인자전거 수리를 받았으며 자전거 산업전 및 Play Ground BMX 시범 공연이 대회의 흥을 더했다. 

시는 홍보부스를 통해 자전거보험을 홍보했다. 또 안전모를 쓰지 않고 자전거를 운행하는 시민들에게는 안전모를 배포하며 자전거 안전모 의무화 시행을 안내했다.

특히 이날 오후 6시경 시작된 피프틴 퍼레이드에는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시의회 의원 및 시민들이 결승대회 참가자들과 어우러져 자전거 안전의식 정착 및 피프틴에 대한 관심을 유도했다

대회에 참가한 선수는 “킹오브트랙이 도심 중심지에서 개최되는 최대 규모의 행사였고 다음에도 행사가 개최된다면 꼭 참가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결승을 앞둔 선수들과 시민들에게 환영의 말을 전하며 “자전거 타기의 가장 큰 매력은 차로 다닐 수 없는 곳곳을 시원스레 누비며 빠르게 지나왔던 삶속에서 놓쳤던 주변의 사물과 풍광을 마음껏 즐길 수 있다는 것이라 생각한다”며 “자연과 공존하는 에코시티로 고양시가 한걸음 나아가기 위해 시민과 함께하는 자전거 행사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이승철 기자  leesc01@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스포츠면 다른기사 보기
이승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