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인천
연수구, 내년 생활임금 1만원인천에서 최초
  • 박근식 기자
  • 승인 2018.09.12 18:54
  • 댓글 0

연수구는 인천 최초로 2019년 생활임금을 시급 1만원으로 확정·고시했다.

구는 내년 생활임금제를 처음 시행하면서 2019년 최저임금인 8350원 보다 1650원(19.8%) 높은 1만 원으로 결정했다.

이번에 결정된 생활임금은 2019년 1월 1일부터 적용되며, 대상은 연수구 소속 기간제 근로자 총 130여 명으로 공무원의 임금체계를 준용하거나 국·시비가 포함돼 임금기준이 정해져 인건비를 지급받는 근로자 등은 제외된다.

구는 이번 생활임금 결정에 따른 추가 필요 예산으로 3억8000여 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연수구 생활임금은 내년도 임금인상 전망, 인천시 소비자 물가지수, 구 재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책정됐다”며 “연수구 생활임금제 시행이 타 지자체보다 늦었던 만큼 인천 최초 1만원 달성으로 저임금 근로자에게 도움이 되고 다른 지자체의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근식 기자  pg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면 다른기사 보기
박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