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김포문화재단, 한중 서예 국제교류전내달 7일까지 개최 김포아트빌리지에서
  • 박성삼 기자
  • 승인 2018.09.12 13:55
  • 댓글 0

김포문화재단(대표이사 최해왕)이 주최하고 한국서예가협회가 주관하는 ‘제53회 한국서예가협회전-한·중 서예 국제교류전’이 오는 10월 7일까지 김포아트빌리지 아트센터 전시실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한국서예가협회 회원들의 한글과 한문, 문인화 서예 작품 100여점과 김포를 대표하는 지역 작가를 비롯해 심붕, 주상림 등 중국의 유명 서예작가 22인의 작품도 함께 선보이고 있다.

또한 김포문화재단에서는 전시기간동안 현장접수를 통해 매주 토요일 오후 한시부터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도슨트(전시해설) 프로그램을 운영, 다소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서예작품의 이해와 감상을 돕기 위한 환경을 마련했다.

김포문화재단 최해왕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는 한국과 중국을 대표하는 서예가들의 우수한 작품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시민들을 위한 수준 높은 전시관람 환경 조성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전시와 관련한 자세한 문의는 김포문화재단 전시기획팀(031-996-7532)으로 하면 된다.

박성삼 기자  bss2122@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박성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