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천년고찰 청련사, 이웃돕기 백미 기부양주시에 취약계층 위해 220포 전달
  • 조영욱 기자
  • 승인 2018.09.11 17:53
  • 댓글 0

양주시는 10일 천년고찰 청련사에서 관내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500만원 상당의 백미 10kg 220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장흥면에 위치한 청련사는 약 1만여 명의 신도가 있는 사찰로서 매년 양주시에 이웃돕기 성금과 백미를 기탁하며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성호 양주시장, 재단법인 이사장 상진스님(최기훈) 등이 참석했으며 시는 기부 받은 백미를 각 읍면동을 통해 추석을 맞은 관내 취약계층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백미 기부를 통해 사회에 공헌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기부해주신 백미는 관내 취약계층이 넉넉하고 따뜻한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잘 전달하겠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상진 스님은 “저소득 가정 등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나눔 문화가 활성화되고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영욱 기자  jyu4706@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조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