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부천향토역사관, 고강동 보물 전시11월 30일까지 옹기박물관서 특별전
  • 강성열 기자
  • 승인 2018.09.10 18:25
  • 댓글 0

부천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부천향토역사관 특별전시가 연일 인기를 얻고 있다.

부천향토역사관은 개관 1주년을 맞이해 11월 30일까지 '고강동 보물의 새로운 시선 전'을 개최한다.

이 전시는 부천시 고강동에서 출토된 청동기 시대 유물 123점으로 반월형석도, 석착, 석촉 등의 유물과 고강동 발굴 현장 재현, 발굴 현장 영상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부천 고강동 유적지 발굴의 역사적인 의의와 출토 유물에 대한 설명을 통해 고강동 선사 유적지에 대한 정보도 자세히 알 수 있다.

전시 종료 후 대여 유물 중 일부는 장기 임대 방식으로 관리 전환해 부천시민들이 지역에서 출토된 청동기 시대의 귀한 유물들을 계속 관람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문의는 부천시박물관 홈페이지 (http://www.bcmuseum.or.kr) 또는 부천옹기박물관(032-684-9057)로 하면 된다.

강성열 기자  ksy@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강성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