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항만 조성 위한 협약 체결
상태바
친환경 항만 조성 위한 협약 체결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8.08.22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유엔환경계획 한국협회

인천항만공사(사장 남봉현)는 21일 오후 친환경 항만안내선인 ‘에코누리호’에서 국제연합(UN) 산하 유엔환경계획 한국협회(대표 김재범)와 ‘친환경 인천항의 조성 촉진과 차세대 환경리더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유엔환경계획(UNEP: United Nations Environment Programme)은 1972년 6월 UN 산하기구 최초로 케나 나이로비에 본부를 설치한 국제기구로 범지구적 환경문제를 다루기 위해 국제연합(UN) 산하에 만든 환경문제 전담기구다.

이 기구는 지구 환경을 감시하고 각 국가가 국제사회의 환경변화에 적절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수행한다.

특히 지속가능한 환경 정책에 대한 국제적 합의를 이끌어 내는 기구로 국제회의를 통해 교토의정서를 발효한 바 있다.

협약을 체결한 유엔환경계획 한국협회는 ‘세계환경보호와 지속가능한 발전’이라는 본부의 환경 정책을 반영해 1990년 국내에 설립돼 다양한 환경 관련 활동을 전개 중에 있다.

이번 협약에서 양 기관은 공동으로 환경보호 활동 추진은 물론 보유 자원 등의 공동 활용, 각종 환경관련 정보의 상호공유, 환경분야 공동 프로그램 추진 등에 합의했다.

이에 따라 친환경 항만 및 그린포트 조성의 새로운 패러다임 구현과 지속가능한 항만 조성을 위한 국제기구와 파트너십 강화하는 노력의 실질적인 시발점이 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유엔환경계획 한국협회가 보유한 국제 소통채널을 활용한 친환경 정책 추진으로 인천항이 친환경 항만 이미지 확립과 함께 항만 브랜드 가치 상승에도 보탬이 돼 항만 물동량 유인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남봉현 사장은 “금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향후 IPA가 유엔환경계획의 지속가능한 환경정책 가치구현에 부응하겠다”며 “업무 전문성과 환경관리 역량을 강화하는 계기로 삼아 인천항 발전과 세계 항만환경 분야 개선에 큰 도움이 되는 출발점이 될 것으로 확신 한다”고 강조했다.

유엔환경계획 한국협회 김재범 대표도 “이번 협력을 통해 친환경 항만의 조성 촉진에 기여하겠다”면서, “양 기관의 노하우와 인적?물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역량 발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항만공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올해 안에 유엔환경계획 한국협회와 함께 하는 ‘친환경 아이디어 공모전’과 ‘친환경 교육프로그램’을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