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지역스포츠
안산 U18, 포항으로 출격'K리그 챔피언십' 출정길 올라
  • 김대영 기자
  • 승인 2018.08.07 13:07
  • 댓글 0

안산 그리너스 FC U18 유소년 팀(이하 ‘안산 U18팀')이 오늘 오전, ’2018 K리그 U18 챔피언십‘ 참가를 위한 출정길에 올랐다. 

8일부터 20일까지 경북 포항시 일원에서 치러지는 이번 대회는 프로 산하 18세 이하 클럽이 모두 참가하며 22개 팀이 조별리그 및 토너먼트를 갖는다. 

2015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로 4회째를 맞는 ‘2018 K리그 U18 챔피언십’은 K리그 프로 산하 유소년 팀이 모두 참가하여 국내 유소년 대회 중 가장 높은 수준의 경기력을 선보이는 대회라 할 수 있다. 

안산 U18팀은 광주 U18, 전남 U18. 상주 U18 팀과 같이 그룹D에 한 조로 속했다. 배승현 감독(안산 U18팀 감독)은 “안정적인 수비를 바탕으로 한 빠른 카운트 어택의 역습축구를 구사하겠다.”며 대회에 참가하는 각오를 전했다.

이번 대회는 모두 6개 조로 나뉘어 예선을 치른 후, 단판 승부의 토너먼트로 승자를 가리며 결승전까지 치르게 된다. 안산 U18팀은 8일 오후 6시에 오천구장에서 광주 U18팀과 예선 1차전 첫 경기를 시작으로, 이틀 뒤인 10일 오후 6시에는 상주 U18팀, 12일 오후 8시 반에는 흥해구장에서 전남 U18팀과 예선 경기를 치른다. 

배 감독은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선수들의 컨디션과 기량이 많이 향상되었다는 것을 느낀다. 대회 준비 과정이 정말 좋았다” “목표는 4강이다”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김대영 기자  kdy1952@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스포츠면 다른기사 보기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